위험선호심리 회복, 미국 FOMC 결과, 연준 경제전망의 점도표

위험선호심리 회복, 미국 FOMC 결과, 연준 경제전망의 점도표

위험선호심리 회복과 높은 레벨 부담에 하방이 우세하다. 미국 FOMC 결과 앞두고 미 국채금리는 하락,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제는 미국 FOMC의 시간, 연준 경제전망의 점도표가 관건이다. 1. 위험선호심리 회복과 높은 레벨 부담에 하방이 우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FOMC 경계 심리에 따른 달러 강세로 인해 1,337원으로 상승 출발한 이후, 장중 일본 BOJ의 정책 전환에 따른 엔화 … Read more

달러 강세와 국제유가, 연준 목표금리 상향, 마이너스 금리

달러 강세와 국제유가, 연준 목표금리 상향, 마이너스 금리

달러 강세와 국제유가 연중 최고치에 상방 우위 흐름이 예상된다. 연준 목표금리 상향 기대에 미 장기금리 상승,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일본 BOJ 금정위, 마이너스 금리 및 YCC 폐지 기대가 확산되고 있다. 1. 달러 강세와 국제유가 연중 최고치에 상방 우위 흐름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 국채금리 조정에 따른 달러 혼조에 1,331~1,334원 사이 좁은 박스권에서 등락했으나, … Read more

연준 금리인하 기대 약화, 미국 인플레이션, 경상흑자 축소

연준 금리인하 기대 약화, 미국 인플레이션, 경상흑자 축소

연준 금리인하 기대 약화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이 우세이다. 끈질긴 미국 인플레이션에 금리인하 기대 약화,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달러/엔 환율의 하방 경직성, 경상흑자 축소와 높아진 물가가 지속되고 있다. 1. 연준 금리인하 기대 약화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 우세 15일 달러/원 환율은 시장 예상을 웃돈 미국 2월 생산자물가로 인한 달러 강세 및 위험회피심리, 이에 따른 국내 증시 … Read more

달러 강세와 위험회피심리, 일본 BOJ 금정위 1차 협상

달러 강세와 위험회피심리, 일본 BOJ 금정위 1차 협상

달러 강세와 위험회피심리에 1,320원대 복귀가 예상된다.  시장 예상보다 높았던 미국 2월 생산자물가에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다음 주 일본 BOJ 금정위 앞두고 춘투 1차 협상 결과에 주목하고 있다. 1. 달러 강세와 위험회피심리에 1,320원대 복귀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장 초반 달러 약세에 하락 출발했으나, 이후 미국 2월 소매판매 및 생산자물가 발표에 대한 경계 심리에 미 … Read more

미국 2월 생산자물가 국채금리 상승, 홍콩 증시와 동조

미국 2월 생산자물가 국채금리 상승, 홍콩 증시와 동조

미국 2월 생산자물가 및 소매판매 경계에 레인지 장세 중이다. 미국 국채금리 상승에 증시는 혼조, 달러는 유로 대비 약세이다. 홍콩 증시와 동조하는 달러/원 환율, 원화의 대외민감도는 상승을 이어가고 있다. 1. 미국 2월 생산자물가 및 소매판매 경계에 레인지 장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의 2월 소비자물가에 대한 불확실성 완화와 국내 증시 반등으로 인한 위험선호심리에 장중 1,309.8원까지 하락했으나, 저가매수 … Read more

미국 실업률 상승, 2월 고용지표 발표, 미국 물가 및 소비

미국 실업률 상승

미국 실업률 상승에 달러 약세, 환율은 1,310원대가 예상된다. 미국 2월 고용지표 발표 완료, 금리는 혼조,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달러/원 환율 11.1원 급락, 이제는 미국 물가 및 소비에 주목하고 있다. 1. 미국 실업률 상승에 달러 약세, 환율은 1,310원대 예상 8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 2월 고용지표에 대한 경계 심리에도 불구하고 파월 의장의 완화적 발언과 국내 증시 … Read more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미국 2월 소비자물가, 금리인하 기대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등 위험선호 강화에 하방이 우세하다. 미국 2월 소비자물가의 시장 예상 상회에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예상보다 높았던 미국 물가, 그러나 금리인하 기대는 유지 중이다. 1.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등 위험선호 강화에 하방 우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역외 달러 매도세 및 위안화 강세와 조선업체 수주 소식 등에 장중 1,308원까지 하락했으나 저점에서 … Read more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 예상 밑돈 미국 경제지표

달러 약세에도 증시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이 우위를 기록 중이다. 예상 밑돈 미국 경제지표와 연준 금리인하 기대에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 전인대의 경기부양 의지에도 시장 반응은 미적지근하다. 1.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 우위 전일 달러/원 환율은 직전일 뉴욕증시 조정에 이은 아시아 증시 (국내, 일본, 홍콩)의 조정과 위안화 약세, 미국 고용지표 및 … Read more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비농업 고용과 시간당 임금 발표

엔화 강세에 동조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1,320원대 안착이 예상된다. 전일 달러는 유로와 엔화 대비 약세를 보였다. 비농업 고용과 시간당 임금 발표 예정, 3월 FOMC에 영향을 주고 있다. 1.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1,320원대 안착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파월 연준 의장의 연내 금리인하 입장 유지에 따른 달러 약세에 장중 1,327.2원까지 하락했으나, 일본 및 중국 증시 … Read more

파월의 완화적 발언, 경제지표 둔화, 타이트한 미국 노동시장

파월의 완화적 발언

파월의 완화적 발언과 위험선호 회복, 1,330원 하회가 예상된다. 파월의 금리인하 입장 유지 및 경제지표 둔화에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여전히 타이트한 미국 노동시장, 고용지표 경계 심리는 지속되고 있다. 1. 파월의 완화적 발언과 위험선호 회복, 1,330원 하회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달러 강세와 국내 증시 조정에 따른 외국인 순매도세에 장중 1,337.7원까지 상승했으나, 홍콩 증시 반등에 따른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