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실업률 상승, 2월 고용지표 발표, 미국 물가 및 소비

미국 실업률 상승

미국 실업률 상승에 달러 약세, 환율은 1,310원대가 예상된다. 미국 2월 고용지표 발표 완료, 금리는 혼조,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달러/원 환율 11.1원 급락, 이제는 미국 물가 및 소비에 주목하고 있다. 1. 미국 실업률 상승에 달러 약세, 환율은 1,310원대 예상 8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 2월 고용지표에 대한 경계 심리에도 불구하고 파월 의장의 완화적 발언과 국내 증시 … Read more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미국 2월 소비자물가, 금리인하 기대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등 위험선호 강화에 하방이 우세하다. 미국 2월 소비자물가의 시장 예상 상회에 달러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예상보다 높았던 미국 물가, 그러나 금리인하 기대는 유지 중이다. 1. 달러 강세에도 증시 호조 등 위험선호 강화에 하방 우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역외 달러 매도세 및 위안화 강세와 조선업체 수주 소식 등에 장중 1,308원까지 하락했으나 저점에서 … Read more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 예상 밑돈 미국 경제지표

달러 약세에도 증시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이 우위를 기록 중이다. 예상 밑돈 미국 경제지표와 연준 금리인하 기대에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 전인대의 경기부양 의지에도 시장 반응은 미적지근하다. 1. 달러 약세에도 증시 조정에 따른 위험회피에 상방 우위 전일 달러/원 환율은 직전일 뉴욕증시 조정에 이은 아시아 증시 (국내, 일본, 홍콩)의 조정과 위안화 약세, 미국 고용지표 및 … Read more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비농업 고용과 시간당 임금 발표

엔화 강세에 동조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1,320원대 안착이 예상된다. 전일 달러는 유로와 엔화 대비 약세를 보였다. 비농업 고용과 시간당 임금 발표 예정, 3월 FOMC에 영향을 주고 있다. 1. 엔화 강세에 동조하여 원화도 강세, 1,320원대 안착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파월 연준 의장의 연내 금리인하 입장 유지에 따른 달러 약세에 장중 1,327.2원까지 하락했으나, 일본 및 중국 증시 … Read more

파월의 완화적 발언, 경제지표 둔화, 타이트한 미국 노동시장

파월의 완화적 발언

파월의 완화적 발언과 위험선호 회복, 1,330원 하회가 예상된다. 파월의 금리인하 입장 유지 및 경제지표 둔화에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여전히 타이트한 미국 노동시장, 고용지표 경계 심리는 지속되고 있다. 1. 파월의 완화적 발언과 위험선호 회복, 1,330원 하회 예상 전일 달러/원 환율은 달러 강세와 국내 증시 조정에 따른 외국인 순매도세에 장중 1,337.7원까지 상승했으나, 홍콩 증시 반등에 따른 … Read more

수급 공방 속 아시아 통화 약세, ECB 통화정책회의, 상승 랠리

아시아 통화 약세

수급 공방 속 아시아 통화 약세에 동조하여 상방 압력 우위를 이어가고 있다. ECB 통화정책회의 앞두고 유로화 강세, 달러화는 혼조세 중이다. 미국과 일본 증시의 상승 랠리, 환율 상승을 제한하는 요인이다. 1. 수급 공방 속 아시아 통화 약세에 동조하여 상방 압력 우위 전일 달러/원 환율은 장 초반 역외 매도세에 1,326.6원까지 하락했으나, 이번 주 발표될 미국 고용지표 경계 … Read more

미국 고용지표 경계, 제조업 약화와 유로 물가 둔화

미국 고용지표 경계

미국 고용지표 경계와 유가상승에 1,330원 초반대 등락 중이다. 미국 제조업 약화와 유로 물가 둔화 제약에 달러는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 개막, 어떤 부양책 나올지에 주목하고 있다. 1. 미국 고용지표 경계와 유가상승에 1,330원 초반대 등락 지난 29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 증시 조정과 달러 강세에 1,336.8원으로 상승 출발했으나, 장중 BOJ 인사의 매파적 발언에 따른 … Read more

미국 물가 경계, 미 국채금리 상승, 미 연준과 일 BOJ의 동상이몽

미국 물가 경계

미국 물가 경계에도 엔화 및 위안화 강세에 하방이 우세하다. 미 국채금리 상승이 달러를 지지, 엔화 및 위안화도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미 연준과 일 BOJ의 동상이몽, 달러/엔 하방 압력으로 작용했다. 1. 미국 물가 경계에도 엔화 및 위안화 강세에 하방 우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국내 증시 조정 등 위험회피심리에도 미국 2월 고용지표 둔화에 따른 달러 약세 영향으로 … Read more

미국 경기호조 기대, 견고한 미국 경제성장, 달러 지지 요인

미국 경기호조 기대

미국 경기호조 기대와 중국 증시 불안에 환율은 상방이 우세하다. 견고한 미국 경제성장 재차 확인하며, 달러 강보합을 이어가고 있다. 미국 1분기에도 양호한 성장 전망, 미 금리와 달러 지지 요인이다. 1. 미국 경기호조 기대와 중국 증시 불안에 환율은 상방 우세 전일 달러/원 환율은 미국 PCE 물가지표 발표 앞둔 경계감 속 역외 달러 매수에 장중 1,337.5원까지 상승. 이후 … Read more

미국 경제지표 경계 심리, 1월 내구재 주문 부진

미국 경제지표 경계

미국 경제지표 경계 심리와 월말 수급에 박스권 장세를 유지 중이다. 미국 1월 내구재 주문 부진에도 금리 상승에 달러는 혼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아직 충분치 않은 중국 증시 회복, 위안화 약세는 한동안 지속될 전망이다. 1. 미국 경제지표 경계 심리와 월말 수급에 박스권 장세 유지 전일 달러/원 환율은 역외 위안화 및 엔화 강세와 장중 수출 네고물량 유입에도 국내 … Read more